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레이디스코드 권리세, 향년 23세로 결국 세상 떴다

최종수정 2014.09.07 14:54 기사입력 2014.09.07 14:54

댓글쓰기

레이디스코드 권리세

레이디스코드 권리세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레이디스코드 권리세, 향년 23세로 결국 세상 떴다

걸그룹 레이디스코드 권리세가 결국 향년 23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7일 레이디스코드 소속사 측은 이날 오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권리세가 사망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측은"레이디스코드 멤버 리세가 향년 23세의 나이로 이날 오전 10시10분경 하늘나라로 떠났다"며 "이달 3일 사고 당시 머리에 큰 부상을 입은 리세는 병원으로 이송돼 장시간에 걸쳐 할 수 있는 최대한의 의료수술과 치료를 시도했지만 끝내 숨을 거뒀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소속사 측은 故 은비에 이어 리세의 명복을 빌어줄 것을 언급하며
"죄송한 마음과 비통한 마음을 금치 못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권리세는 일본에서 온 부모님과 소속사 직원들 곁에서 마지막 길을 함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레이디스코드는 앞서 지난 3일 오전 1시30분경 대구에서 스케줄을 마치고 서울로 이동 중 가드레일을 들이받는 교통사고를 당한 바 있다. 이 사고로 레이디스코드 은비와 리세가 사망했으며, 나머지 멤버들 또한 부상을 입어 치료를 받았다.

권리세의 사망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권리세 사망, 어쩌면 좋아" "레이이듯 코드 권리세 리세야 하늘에선 행복해야해" "권리세 사망, 보고싶을거에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