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진重 건설부문, 위기 극복 위한 '노사 대협력 선언'

최종수정 2014.08.29 13:08 기사입력 2014.08.29 13:08

댓글쓰기

회사 위기 극복 위한 노사 대협력 선언

29일 서울 남영빌딩 본사에서 열린 '회사의 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 대협력 선언' 행사 후 이만영 한진중공업 건설부문 대표(왼쪽 7번째)를 비롯한 임직원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29일 서울 남영빌딩 본사에서 열린 '회사의 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 대협력 선언' 행사 후 이만영 한진중공업 건설부문 대표(왼쪽 7번째)를 비롯한 임직원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 한진중공업 건설부문은 29일 서울 남영빌딩 본사에서 이만영 사장과 서영호 건설노동조합위원장, 조태권 준설노동조합위원장 등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회사의 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 대협력 선언' 행사를 가졌다.

이날 한진중공업 건설부문 노사는 통상임금 등을 포함한 임금, 단체협약을 회사 위기를 극복할 때까지 회사에 전면 위임하기로 합의했다. 회사는 노조의 양보에 대해 적극 화답, 고용안정에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 또 노사 협의체를 구성해 경영상 중요한 문제를 놓고 매년 성실히 협의하기로 했다.
이번 노사 대협력 선언은 노사 모두 회사가 매우 엄중한 위기 상황에 처했다는 인식을 같이 하고, 서로 협력해 경영 정상화의 신뢰 기반을 구축하는데 초점을 맞췄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한진중공업 관계자는 "이번 선언은 회사가 있어야 노조도 있다는 대전제와 함께 노사의 진심어린 신뢰를 바탕으로 만들어 낸 성과"라며 "협력적 노사관계를 구축해 위기를 극복하겠다"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