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 헬기 추락사고 소방관 유가족에 5억 전달

최종수정 2014.07.23 16:22 기사입력 2014.07.23 10: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LG 그룹이 지난 17일 소방헬기 추락 사고로 순직한 소방관 5명의 유가족에게 각 1억원씩 총 5억원의 위로금을 전달키로 했다.

LG그룹은 "어렵고 힘든 근무여건 속에서도 국민을 위해 봉사하고, 마지막 순간까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려다 운명을 달리한 고인들의 희생정신과 사명감을 기리기 위한 것"이라고 23일 밝혔다.
구본무 LG 회장과 LG 최고경영진들은 고인들이 보여준 헌신과 희생의 모습을 귀감으로 삼고, 우리 사회가 오랫동안 기억하길 바란다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원도소방본부 특수구조단 소속 고(故) 정성철 소방령, 박인돈 소방경, 안병국 소방위, 신영룡 소방장, 이은교 소방교 등 5명의 소방관은 진도 팽목항 세월호 사고 현장 지원활동을 마치고 복귀하던 중 사고를 당했다. 5명의 합동영결식은 전일 오전 엄수됐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