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재근 감독, 심판 폭행 사과…11일 기자회견

최종수정 2014.07.11 12:17 기사입력 2014.07.11 12:17

댓글쓰기

정재근 감독[사진=김현민 기자]

정재근 감독[사진=김현민 기자]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심판 폭행으로 물의를 빚은 정재근(45) 연세대 감독이 입을 연다. 11일 오후 4시 연세대학교 스포츠과학관 108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심판 판정에 대한 폭언과 심판을 머리로 들이받은 사태에 대해 사과한다. 정 감독은 10일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14 KCC 아시아-퍼시픽 대학농구 챌린지 고려대와의 결승 경기에서 심판 판정에 거칠게 항의하다 퇴장을 당했다. 상대의 파울을 불지 않는다며 폭언을 했고, 이내 코트에 뛰어들어 심판을 밀치고 머리로 들이받았다. 대한농구협회는 조만간 상벌위원회를 소집, 징계를 내릴 방침이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