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수홍 "최승경에게 신인시절 이유도 모르고 맞았다"

최종수정 2014.07.11 11:30 기사입력 2014.07.11 11:30

댓글쓰기

박수홍과 최승경의 과거 주먹다짐 사건(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 캡처)

박수홍과 최승경의 과거 주먹다짐 사건(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박수홍 "최승경에게 신인시절 이유도 모르고 맞았다"

개그맨 박수홍과 최승경이 신인 시절 주먹다짐을 한 사연이 공개됐다.

10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는 일명 '황금 라인'이라 불리는 KBS 공채 7기 개그맨 박수홍, 남희석, 최승경, 김수용이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남희석은 "과거 신인 시절 박수홍과 최승경이 주먹다짐을 한 적이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남희석은 "어느 날 최승경이 화가 나 박수홍과 싸울 것이라고 선전포고했다"며 "내가 말릴 틈도 없이 최승경이 박수홍에게 주먹을 날렸다"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에 박수홍은 "나는 아직도 그때 왜 맞았는지 이유를 모른다"고 토로했다.

최승경은 주먹다짐 논란에 "당시 박수홍이 내게 말은 안 놨다. 그런데 내가 '수홍씨'라고 하니 '수홍씨?'하면서 묘한 표정으로 나를 봤다"며 "그때 한 PD가 '너 왜 코너 안한다고 했어? 네가 안 한다고 해서 김수용이 했어' 하는거다. 그런데 나는 그런 말을 한 적이 없었다"고 박수홍을 오해하게 된 계기를 말했다.

박수홍은 "코너 빠졌다고 날 깐 건가?"라며 "내가 PD의 신뢰를 받고 있던 건 맞다. 코너 연습을 하는데 최승경은 다른 코너를 준비 중이었다. 그래서 김수용을 제안한 거다"고 말했다.

최승경 박수홍 주먹다짐 사건을 들은 네티즌은 "최승경 박수홍, 뭐야 말로 해결하지" "최승경 박수홍, 아 그런 일이 있었구나 재밌네" "최승경 박수홍, 쌓인 게 있으면 역시 그때그때 풀어야 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