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證, 전자단기사채 소매판매 누적 판매량 1조 돌파

최종수정 2014.06.30 10:11 기사입력 2014.06.30 10:1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 은 전자단기사채(이하 전단채) 누적 판매량이 1조를 돌파했다고 30일 밝혔다.

전단채는 정기예금 금리가 연 2%대인 저금리 시대에 연 3~4%의 높은 금리를 제공함에 따라 누적판매량 1조를 돌파 (18일 기준)했으며 이는 현대증권이 지난해 5월 업계 최초로 전단채 소매판매를 시작한 후 1년여만의 결과다.

전단채는 만기 1년 미만 단기자금을 종이가 아닌 전자방식으로 발행·유통하는 금융상품으로 기존 기업어음(CP)과 달리 1억원 이상이면 매매가 가능하여 소액으로 투자할 수 있고 실물 발행 시 발생되는 도난, 분실, 위·변조 등 위험을 없애 안정성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현대증권은 단기 자금을 운용하는 개인투자자 및 일반법인을 위해 전단채 중 만기 3개월 미만, 신용등급 A1 ~A2까지의 저위험군을 선별해 판매하고 있다.

특히 프로젝트파이낸싱(PF) 구조의 전단채 중 우량 건설사, 지방자치단체, 공기업, 증권사 등이 신용을 보강해주는 전단채, 중국 신용부도스왑(CDS) 전단채, 중국공상은행 신용도 신용연계채권(CLN) 전단채, 회사채 리패키지(Repackaged) 전단채 등 다양한 구조의 상품들로 구성돼있다.
이창용 FICC 영업본부장은 "전단채의 수익성 및 안정성, 다양한 구조 와 짧은 만기 등의 장점 이 어려운 시장환경 속에서 자산유치의 성과로 이어졌다"면서 "앞으로도 현대증권의 IB, FICC 등 유관부서와의 긴밀한 협업으로 다양한 전단채를 판매 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자단기사채에 대한 상세한 내용은 현대증권 홈페이지(www.hdable.co.kr)에서 확인하거나 전국 각 지점, 또는 고객만족센터(☎ 1588-6611)로 문의하면 된다.
현대證, 전자단기사채 소매판매 누적 판매량 1조 돌파

현대證, 전자단기사채 소매판매 누적 판매량 1조 돌파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