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뉴질랜드 FTA 7차협상, 韓 농산물 보호 놓고 이견 커

최종수정 2014.06.13 20:31 기사입력 2014.06.13 20: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인원 기자] 한국과 뉴질랜드 통상대표단이 자유무역협정(FTA) 협상을 벌였지만 농산물 시장 개방에 대한 이견으로 별다른 진전을 보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8일부터 13일까지 뉴질랜드 오클랜드에서 뉴질랜드 정부와 FTA 협상을 진행했지만 상품 분야에서 한국 농산물의 보호 수준을 놓고 의견차가 커 성과를 거두지 못했다고 밝혔다.
뉴질랜드는 한국의 적극적인 농산물시장 개방을 요구한 반면 한국은 이를 최소화해야 한다는 입장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산업부 관계자는 "우리 농수산물의 민감성을 감안하면서 양국간 이익균형을 이루는 방향으로 협의를 계속해 나갈 것"이라면서 "서비스와 투자, 원산지, 총칙, 협력, 지식재산권 등의 분야에서는 양국이 상당한 의견 접근을 이뤘다"고 설명했다.
김인원 기자 holeino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