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나銀-브라질대사관, 월드컵 성공기원 전시회 개최

최종수정 2014.06.13 10:45 기사입력 2014.06.13 10:4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하나은행은 브라질 월드컵 성공 개최를 기원하며 주한 브라질 대사관과 브라질 스트리트아트 전시회 '그래피티를 통해 보는 브라질 월드컵 개최도시'를 서울시청 시민청에서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세계적인 브라질 스트리트 아티스트 더스 작가와 레오데쎄오 작가는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광화문 광장에서 브라질의 자연의 미, 풍부한 동식물, 상징 건축물을 그래피티 기법을 통해 20미터가 넘는 크기에 거대한 판넬에 담아냈다.
이 작품은 브라질 대표 도시뿐만 아니라 랜드마크인 세계 최대 규모의 예수상, 축구선수 호세 리마 등 다양한 요소들이 함께 표현돼 브라질 월드컵의 분위기를 살려낸 것이 특징이다.

이밖에 하나은행은 국가대표 축구팀의 선전을 기원하며 대한민국팀 시합 당일 영업점 창구 수수료를 면제하는 이벤트를 펼친다.

면제 수수료 대상은 고객들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타행송금, 통장재발행 수수료이며 면제 적용일자는 국가대표 시합이 있는 이달 18일, 23일, 27일이다. 한국팀이 16강 이상 진출할 경우 해당 경기일 또한 면제된다.
정수진 부행장은 "이번 작품 활동을 통해 브라질과 대한민국의 열정을 교류하고 나아가 문화적 이해를 높이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