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마트, 황금연휴 '나들이 먹거리' 최대 50% 할인

최종수정 2014.06.02 08:00 기사입력 2014.06.02 08: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롯데마트가 지방선거일인 오는 4일부터 11일까지 황금연휴를 맞아 '나들이 먹거리 대전'을 진행해 다양한 먹거리를 최대 50% 가량 싸게 판다.

이 기간 롯데마트는 나들이 구이용으로 인기가 높은 호주산 양념 소불고기로 만든 '통큰 소불고기(800g, 1팩)'를 9600원에 판매한다. 통큰 소불고기 시중에 판매중인 양념 불고기 대비 30% 가량 가격이 싸다. 진공상태에서 회전낙차를 사용하는 '진공텀블러 공법'을 적용해 고기 결 사이사이 양념이 고루 베인 것이 특징이다.

또 전국한우협회와 공동기획을 통해 등심, 불고기, 국거리 등 한우 전 품목(브랜드 한우 제외)을 롯데, 신한, KB국민카드로 결제 시 최대 30% 할인 판매한다. '한우 등심(2등급/100g)'을 4130원에, '한우 국거리ㆍ불고기(2등급, 100g)'를 각 2380원에 판매한다.

'당도선별 高당도 수박(8kg미만, 1통)'은 1만1000원에, 7kg미만의 '흑미 수박', '고당도 플러스 수박', '고창 수박'은 각 1만5000원에 판매한다.

구이용으로 인기가 높은 바지락, 가리비, 꼬막, 키조개 등 1kg내외를 모은 '나들이용 모듬조개'는 1만원, '원양산 점보 오징어(300g 내외)'는 마리당 1500원에 선보인다.
황금연휴 기간 동안에 일자별로 점별 한정으로 50% 할인 행사를 진행해 4일에는 '호주산 찜갈비(100g)'를 1050원에, 5일에는 '국내산 계란(10입, 1팩)'을 1900원에, 6일에는 '국내산 생닭(500g, 1마리)'을 2500원에 판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