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누구나 누리는 한옥'…한옥 공모전 개최

최종수정 2014.05.18 11:00 기사입력 2014.05.18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국토교통부는 한옥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2014 대한민국 한옥공모전'을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공모전 주제는 '누구나 누리는 한옥'이며 한옥준공, 한옥계획, 한옥사진 등 3개 부문으로 진행된다.
준공 부문은 최근 5년 내 준공된 한옥이 대상이며 해당 한옥 관련 건축주, 설계자, 시공자 중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계획 부문은 '한옥 공공건축물' 계획안을 통해 한옥의 공공성과 저변 확대 가능성을 모색하게 된다. 자격 제한 없이 4명 이내 팀 또는 개인 자격으로 참여하면 된다. 사진 부문은 일반인과 청소년 부문(중·고등학교)으로 나눠 한옥을 피사체로 한 사진을 접수하며 휴대전화로 찍은 사진도 응모할 수 있다.

준공과 사진 부문 작품 접수는 7월 28일~8월1일까지 이뤄진다. 계획 부문은 작품 준비기간 등을 감안해 8월 28일~9월2일까지 진행된다.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9월쯤 최종 당선작이 선정될 예정이다. 각 부문별 대상 선정자(작)에게는 국토부 장관상이 주어진다. 이 밖에 국가건축정책위원회 위원장상,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상 등 다양한 상장과 상금 총 4300만원이 수여된다. 수상작은 전시회와 국가한옥센터 홈페이지(http://hanokdb.kr)를 통해 소개되며 작품집도 발간된다.
국토부는 공모전에 앞서 29일 서울 을지로 페럼타워에서 한옥공모전 세미나를 개최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모전 공식 홈페이지(http://competition.hanokdb.kr)에서 확인하면 된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