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희범 부회장 사임…LG상사, 송치호 단독대표 체제로 전환(상보)

최종수정 2014.05.16 14:30 기사입력 2014.05.16 14: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LG상사 는 이희범 부회장이 대표이사직 사의를 표명했다고 16일 밝혔다.

이에 따라 LG상사는 이희범, 송치호 각자 대표이사 체제에서 송치호 단독 대표이사 체제로 전환하기로 했다.
LG상사 측은 "이희범 부회장이 일신상의 사유로 회사 경영에 불필요한 부담을 주지 않기 위해 사임 의사를 밝혔다"면서 "이에 따라 송치호 단독 대표이사 체제로 전환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 부회장은 오는 19일자로 LG상사의 부회장에서 고문직으로 자리를 옮길 예정이다.

한편, 이 부회장은 강덕수 전 STX그룹 회장의 로비 의혹에 연루돼 검찰로부터 조사를 받아 왔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