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호텔롯데, 직원 3명 중 1명은 '계약직'

최종수정 2014.04.27 06:00 기사입력 2014.04.27 06:00

댓글쓰기

정규직 줄이고 계약직은 두배로 늘려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 호텔롯데가 최근 몇년 새 정규직원을 줄이든 대신 계약직 직원 비율은 두 배 가량 늘려온 것으로 나타났다.

업무 특성상 계약직원의 비율이 높은 호텔업계의 특성을 감안하더라도 호텔롯데의 계약직원 비율은 국내특급호텔 업계 내에서도 최고 수준이어서 지나치다는 지적이다.

28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과 관련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호텔롯데의 호텔사업부 전체 직원 1902명 가운데 계약직 직원수는 614명으로 계약직원 비율은 32.3%에 달했다. 고객들에게 서비스하는 호텔롯데 직원 3명 중 1명은 계약직원인 셈이다.

이는 경쟁업체인 호텔신라 와 한화호텔앤리조트(플라자호텔)보다도 월등히 높은 수준이다. 호텔신라는 전체 직원(1199명) 중 계약직 직원은 265명으로 22.1%가 계약직이다.
한화호텔앤리조트의 경우 전체 직원(1124명) 가운데 계약직 직원은 89명(7.9%)에 불과하다. 한화그룹은 지난해 1월 비정규직 직원의 대규모 정규직 전환을 단행하면서 계약직 숫자를 크게 줄였다.

특히 호텔롯데는 지난해 정규직 직원 숫자를 크게 줄이든 대신 계약직원 숫자는 두배로 늘렸다. 2012년말 기준 호텔롯데의 직원은 2144명이었는데 이 중 계약직원은 311명(14.4%)에 불과했다. 하지만 1년 새 정규직원 숫자를 545명 줄이는 대신 비정규직은 303명 늘렸다.

이에 따라 신규 호텔 오픈 등에도 불구하고 호텔롯데 직원 숫자는 2011년 2162명, 2012년 2144명, 지난해 1902명 등 해마다 줄었다.

이에 대해 호텔롯데 관계자는 "대전과 제주롯데시티가 올해 초 문을 열면서 계약직 비중이 늘어났다"면서 "호텔의 경우 현장에서 채용하는 신입 직원들은 대부분 2년 계약직으로 뽑은 뒤 정규직으로 전환시킨다"고 설명했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