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바나나 전염병 확산 "옛날처럼 귀한 과일 되나"

최종수정 2014.04.23 12:55 기사입력 2014.04.23 12:5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바나나 전염병확산 "옛날처럼 귀한 과일 되나"

'바나나 전염병'의 확산 소식에 네티즌이 우려를 표하고 있다.

미국 경제전문 채널 CNBC은 21일(현지시간)자 보도를 통해 "파나마병의 일종인 TR4가 전 세계로 빠르게 퍼지고 있다"며 "이대로라면 바나나가 지구상에서 사라질 가능성도 충분히 있다"고 전했다.

이번 바나나 전염병은 파나마병의 일종인 'TR4'에 의해 발생했다. TR4는 바나나 나무의 뿌리를 공격하는 곰팡이균이다. 이 병은 세계 바나나 수출의 95%를 차지하는 캐번디시 품종에 특히 치명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플로리다 대학의 래디 플로츠 교수는 "지난 1989년 발견된 바나나 전염병 TR4의 확산이 중남미 바나나 공급국에 심각한 위협이 되고 있다"며 "이 곰팡이균이 어디까지 퍼질지는 아직 확신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그는 "다른 바나나 품종의 개발이 시급한 상황"이라며 "하루빨리 개발을 서둘러야 한다"고 강조했다.

바나나 전염병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바나나 전염병, 얼른 막을 방법을 강구해야 할 듯" "바나나 전염병, 바나나가 없어진다니 말도 안 돼 비상이다" "바나나 전염병, 바나나가 옛날처럼 귀한 과일 되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