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金·安 "새누리·朴대통령, 공천 폐지 이행" 거듭 촉구

최종수정 2014.03.31 10:48 기사입력 2014.03.31 10:4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김한길ㆍ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가 박근혜 대통령과 새누리당에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 이행을 거듭 촉구했다.

김 대표는 31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공천 폐지는 우리(새정치민주연합)에게 많은 고통을 요구하는 것이 사실"이라며 "박 대통령과 새누리당은 대선 공약대로 공천 폐지를 실천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초등학교 2학년 2학기 바른생활 교과서에 '소중한 약속'이라는 제목이 있다"며 "하물며 정치인의 약속인 공약은 국민과의 사회 계약인데 이를 지키지 않는 것은 선거 과정에서 국민과 체결한 계약을 파기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전날 안 대표가 박 대통령에게 회담을 제안한 것에 대해 "청와대는 여전히 침묵하고 있다"며 "박 대통령은 야당의 적이 아니라 국정 운영의 동반자라는 사실을 잊지 않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안 대표는 "어제 대통령께 예를 갖춰 회동을 제안하고 입장 표명을 부탁했지만 아직 답변이 없다"면서 "다시 회동 제안을 상키시켜 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또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는 예산이 수반되는 다른 공약과 달리 정치권이 기득권만 포기하면 이행할 수 있다"며 "(정치) 제도 개혁이 늘 기득권 정치 세력의 이해다툼으로 미뤄졌다"고 지적했다.

안 대표는 새정치민주연합이 전날부터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 이행을 촉구하는 대국민 서명 운동을 시작한 데 대해 "작은 실천으로 큰 변화를 일으키겠다는 다짐을 되새기고 노력하면 국민이 함께 해주리라는 확신을 얻었다"고 덧붙였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