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낙연, “나주혁신도시 공공기관에 ‘지역인재 채용할당제’ 도입 추진”

최종수정 2014.03.30 16:38 기사입력 2014.03.30 16:38

댓글쓰기

"대학총학생회장 간담회서 취업확대책 발표...값 싼 공공원룸 등 공급도”

이낙연 전남도지사 출마자는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광주·전남지역 대학교 전·현직 총학생회장 30여명과 간담회를 갖고, 지역대학생들의 취업 확대 등을 위한 다양한 공약을 발표했다. 이날 참석자들이 파이팅을 외치고있다.

이낙연 전남도지사 출마자는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광주·전남지역 대학교 전·현직 총학생회장 30여명과 간담회를 갖고, 지역대학생들의 취업 확대 등을 위한 다양한 공약을 발표했다. 이날 참석자들이 파이팅을 외치고있다.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이낙연 전남도지사 출마자는 나주 빛가람 혁신도시로 옮겨오는 한국전력 등 공공기관에 ‘지역인재 채용 할당제’를 도입하는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30일 밝혔다.

이 출마자는 이날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광주·전남지역 대학교 전·현직 총학생회장 30여명과 간담회를 갖고, 지역대학생들의 취업 확대 등을 위한 다양한 공약을 발표했다.
‘이낙연, 대학과 청년의 미래에 답하다’는 주제로 진행된 간담회에서 그는 “‘혁신도시 건설법’은 해당지역 인재를 우선 고용할 수 있도록 규정하지만 강제조항이 아니다”며 “우선 나주 혁신도시 이전 15개 기관만이라도 지역인재를 일정비율 이상 의무적으로 채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찾겠다”고 말했다.

나아가 공무원과 공공기관 직원 채용에 적용되고 있는 ‘지역인재 채용목표제’ 대신 ‘지역인재 채용할당제’를 전면적으로 도입하고, 이의 준수 여부를 점검하고 공개할 수 있도록 하는데도 힘을 보태겠다고 덧붙였다.

또 기숙사 부족으로 장거리 통학 혹은 비싼 집세를 내야하는 지역 대학생들을 위해, 보다 싼 값의 공공원룸이나 공공기숙사를 공급하겠다는 약속도 했다.
최근 사회문제화된 고금리 학자금 대출자들에 대한 실태를 도 차원에서 파악해, 정부학자금 등 저금리 대출 전환을 지원하겠다고 했다.

특히 현재 516억원 규모인 ‘전남 지역인재육성기금’을 매년 10% 이상 추가 조성해 장학금을 늘림으로써, 가난한 대학생들의 등록금 부담을 덜어주겠다고 강조했다.

이 출마자는 “취업 기회 확대도 중요하지만 보다 근본적으로는 전남지역에 좋은 일자리, 괜찮은 직장이 많아야 한다”며 “바다를 활용한 전남발전 비전 등을 통해 전남을 획기적으로 바꿔나가겠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