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효신, '야생화'로 4년만에 컴백 "다시 나를 피우리라"

최종수정 2014.03.28 13:01 기사입력 2014.03.28 13:01

댓글쓰기

▲박효신이 '야생화'로 컴백했다. (출처: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박효신이 '야생화'로 컴백했다. (출처: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가수 박효신의 신곡 '야생화'가 공개돼 화제다.

28일 정오 박효신의 정규 7집 신곡 '야생화'가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이로써 박효신은 4년만에 컴백을 알렸다.
'야생화'는 박효신의 자작곡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또한 그와 절친한 그룹 긱스의 정재일이 함께 작곡, 편곡, 세션에 참여했고, 김지향도 공동 작사가로 '야생화'의 시적인 가사를 만들어냈다

'야생화'에는 추운 겨울 들판에 피어난 야생화처럼 어려움을 이겨내고 음악을 통해 다시 한번 비상 하겠다는 박효신의 의지가 담겨있다.

특히 가사 중 "잊혀질 만큼만 괜찮을 만큼만 눈물 머금고, 기다린 떨림 끝에 다시 나를 피우리라"는 구절이 이를 잘 표현하고 있다.
박효신 야생화 공개 소식에 네티즌은 "박효신, 진짜 눈물나" "박효신, 요즘 귀가 호강하네" "박효신, 너무 멋있어 소름돋아"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