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황신혜 딸 이진이, 톱모델 포스 그대로 "그 엄마에 그 딸"

최종수정 2014.03.24 18:08 기사입력 2014.03.24 18:08

댓글쓰기

이진이가 타이라 뱅크스의 지도하래 당당한 런웨이를 선보였다.(출처:온라인커뮤니티)

이진이가 타이라 뱅크스의 지도하래 당당한 런웨이를 선보였다.(출처:온라인커뮤니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배우 황신혜의 딸 이진이가 모델로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23일 서울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DDP))에서 열린 '2014 F/W 서울패션위크' 디자이너 박윤희 패션쇼에는 황신혜 딸 이진이가 모델로 등장했다.
이진이는 17세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을 만큼 성숙한 모습으로 프로다운 포스를 발산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황신혜는 딸 이진이가 무대에 오르자 핸드폰으로 동영상을 촬영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이진이는 미국 슈퍼모델 타이라 뱅크스와 '아메리칸 넥스트 톱 모델' 한국 촬영을 함께 했다.
이날 이진이는 타이라 뱅크스의 지도하에 포즈를 배웠다는 후문이다.

한편 서울시가 주최하고 서울디자인재단과 한국패션디자이너연합회가 공동 주관하는 '2014 F/W 서울패션위크'는 총 81개의 패션쇼로 꾸며지며 오는 26일까지 서울시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에서 진행된다.

황신혜 딸 이진이 런웨이 소식에 “황신혜 딸 이진이, 17살 맞아? 성숙해 보인다” “황신혜 딸 이진이, 황신혜는 좋겠다 저런 딸 키워서” “황신혜 딸 이진이, 그엄마에 그 딸이다 부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