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캐피탈, 기아차 전용 리스·렌탈 가격 낮춰

최종수정 2018.09.07 12:32 기사입력 2014.03.17 09:5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현대캐피탈이 기아차 전용 리스·렌트 프로그램을 선보인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차량가치 추가보장 서비스'로 기존 상품보다 만기시 잔가(예상 중고차 가격)를 추가 보장해 월 리스·렌트료를 낮춘 것이다.

리스·렌트 상품은 리스·렌트료 산정 시 차량가에서 잔가(예상 중고차 가격)를 뺀 금액을 기준으로 한다. 현대캐피탈의 이번 서비스는 잔가를 올려주는 것으로 기존 잔가에서 12%를 올렸다. 리스·렌트료로 환산하면 기존 대비 평균 6~10% 가격인하 효과가 있다.

3월에는 기아차 K시리즈에 대해 리스·렌트료 할인 프로모션도 동시에 진행된다. K9은 400만원, K7은 150만원, K5는 100만원을 할인 받을 수 있다. K9·K7은 평균 2개월 분, K5는 1개월 분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예를 들어 차량가 5,821만원 K9 차량을 36개월 운용리스(보증금 20%)로 이용할 경우 기존 리스료는 154만원 수준이나 차량가치 추가보장 서비스 적용 시 143만원 수준으로 총 396만원 정도의 비용을 줄일 수 있다. 또한 K9은 400만원 할인 프로모션도 적용되기 때문에 총 796만원을 절약하는 셈이다.

'차량가치 추가보장 서비스'는 현대캐피탈 리스·렌트 36개월~48개월 상품 이용고객이면 누구나 이용이 가능하다. 서비스 적용 차종은 기아차 화물 및 승합차를 제외(단, 카니발은 이용 가능)한 전차종이다.
계약 만료 후 기아차 리스·렌트 신규 재이용, 연간주행거리 3만㎞ 이하 이용, 차량가 5% 이내 사고 발생 조건만 충족하면 된다. 만약 조건을 충족하지 못할 경우는 올렸던 잔가 12%만큼을 계약 종료 시 고객이 부담하거나 동일한 리스·렌트료로 1년간 연장하여 이용하면 된다.

또한 계약 만료 후 기아차 신차로 재이용 시에는 차량가 3% 해당하는 금액을 리스·렌트료에서 추가로 할인해 준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최근 자동차는 소유보다는 사용 개념으로 인식이 변화하는 시점"이라며 "금번 프로그램은 자동차를 주기적으로 바꿔 타길 원하는 고객, 자동차 업그레이드 니즈가 강한 고객에게 매력적인 상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캐피탈의 리스·렌트 프로그램은 기아차 전시장, 현대캐피탈 홈페이지 및 ARS(1588-5330)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