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캐피탈, 아반떼·쏘나타 신차 할부금액 낮춰

최종수정 2018.09.07 12:32 기사입력 2014.03.07 08:5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현대캐피탈은 3월 현대차 아반떼·쏘나타의 신차 할부금을 낮춘다고 7일 밝혔다.

차량가 1890만원인 아반떼 1.6GDi의 경우 월 할부금은 표준형이 47만2000원, 잔가보장형이 27만5000원이다. 지난 달 대비 1만8000원, 3만5000원 가량 낮아진 금액이다. 총이자 부담도 각각 67만원, 129만원 줄었다.

차량가 2635만원인 쏘나타 CVVL Modern의 경우 표준형 월 할부금은 68만3000원에서 65만8000원으로 낮아졌다. 이자부담이 93만원 가량 줄어든 것이다.

금리로 따지면 표준형은 지난 달 6.5%에서 3.9%로 잔가보장형은 7.45%에서 3.9%로 각각 2.6%p 3.55%p낮춘 가격이다.

'표준형'은 일정한 월 할부금으로 쉽고 편리하게 상환하는 원리금균등상환 상품이다. '잔가보장형'은 차량의 잔가(중고차가격)를 보장해줌으로써 월 할부금을 최소화한 리스 성격의 할부상품이며 표준형 대비 월 할부금이 약 40% 정도 낮다.
잔가보장형 상품의 경우 일부 유예한 금액에 대해서 만기 시 일시상환, 만기연장 및 차량반납이 가능하다. 차량 반납 시에는 경매로 차량 매각 후 잔여할부금을 정산하고 차액을 고객에게 돌려줘 유예금 상환 부담이 적다. 또한 반납 시 돌려받은 금액은 새 차의 선수금으로 활용하면 되기 때문에 낮은 월 부담에 주기적으로 새 차를 구매하려는 고객에게 적합하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아반떼 할부금할인 프로모션은 처음"이라며 "3월 할부금 인하로 현대차 인기 차종인 아반떼·쏘나타 차량 구입을 계획했던 고객에게는 최적의 구매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