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은, 농식품 기술 담보로 대출…금융권 최초

최종수정 2014.03.02 11:08 기사입력 2014.03.02 11:0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농·식품분야에서 우수기술과 특허권을 보유한 기업도 이를 담보로 지식재산권(IP) 담보금융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산업은행은 지난달 28일 농업기술실용화재단과 업무협약을 맺고 금융권 최초로 농식품분야 IP 담보금융을 시행한다고 2일 밝혔다.

두 기관은 바이오 융합기술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미래식량 자원문제가 부각되는 시점에서 농·식품 분야에 대한 선제적 지원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또 최근 자유무역협정(FTA) 등으로 고부가가치화를 통한 경쟁력 제고가 시급하다는 생각에 특허 및 브랜드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이 같은 담보대출을 시행키로 결정했다.

산은과 업무협약을 맺은 실용화재단은 IP 담보금융을 지원한 기업에 가치평가를 하고 대출을 할 경우 금리보전이 될 수 있도록 추진한다. 산은은 업체당 20억원 이내에서 담보금융을 제공하게 된다.

송문선 투자금융부문 부행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농업실용화재단의 기술평가역량과 산은의 테크노뱅킹 프로그램이 결합하여 농·식품분야 IP 역량강화 지원시스템이 구축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형태의 공동사업으로 창조경제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