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불명' 유미, 과도한 편곡 아쉬움…고음 위주 '식상'

최종수정 2014.03.02 00:51 기사입력 2014.03.01 19:46

댓글쓰기

'불명' 유미, 과도한 편곡 아쉬움…고음 위주 '식상'

[아시아경제 e뉴스팀]가수 유미가 과한 편곡으로 아쉬움을 자아냈다.

유미는 1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명2')에서 '꿈에 본 내 고향'을 열창했다.
유미는 피아노 선율로 노래를 시작했으나 고음을 위주로 편곡된 곡은 다소 과하다는 느낌을 주었다. 그는 거친 보이스와 함께 예상 가능한 무대 연출을 보여주며 식상함을 드러냈다.

이날 최종 우승은 423표를 받은 김종서의 '내 나라 내 겨레'가 차지했다.

한편, '불후의 명곡'은 삼일절을 맞아 '대한민국을 노래하다'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홍경민, 김종서, 백퍼센트, 장미여관, 유미, 이세준, 준케이가 출연했다.



e뉴스팀 ent@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