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결' 망가지는 정준영 VS 내숭 떠는 정유미

최종수정 2014.02.22 17:40 기사입력 2014.02.22 17:40

댓글쓰기

'우결' 망가지는 정준영 VS 내숭 떠는 정유미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정유미가 극강의 내숭을 선보이다가 댄스 본능을 드러냈다.

22일 오후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는 정준영과 정유미가 합동 생일파티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준영은 정유미에게 운동화를 선물했다. 정유미는 책과 지갑을 선물해 정준영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이후 DJ가 둘만을 위한 노래를 틀어줬고, 정준영은 모든 걸 내려놓은 듯 미친듯이 춤을 추기 시작했다.

하지만 정유미는 입을 가리면서 내숭을 떨었다. 그는 계속 어색한 웃음을 지으며 "꺄아 꺄아"라고 소리를 질렀다.
이후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정유미는 "솔직히 집에서 춤추면 탈도 쓰고 춘다. 그런데서는 어색하더라"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그러나 정유미는 H.O.T의 '캔디'가 나오자 갑자기 돌변해 외우고 있는 안무를 선보였다. 정준영은 앉아서 망치춤을 추며 시청자들이 배꼽을 쥐게 만들었다.

정유미는 인터뷰를 통해 "난 솔직히 그거보다 잘 출 수 있다. 음악이 마음에 안 들었다"며 "좀 더 그루브 탈 수 있는 음악이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우영, 박세영 부부는 신혼집에 입주했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