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북구-삼척시 폭설 이겨낸 돈독한 인연 화제

최종수정 2014.02.22 22:55 기사입력 2014.02.22 22:55

댓글쓰기

성북구 5개 단체 21일 삼척시에 500만원 구호지원금 전달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성북구(구청장 김영배)가 피해복구지원단과 덤프트럭 등 제설장비와 인력을 보내 자매도시인 삼척시의 제설 작업을 도와 온 가운데 21일에는 폭설피해 복구 성금으로 500만원을 직접 전달했다.

성북구는 지난 1999년 삼척시와 자매결연을 맺은 이후로 지역축제 참가와 지역 농산물 판매 등 교류를 지속해오고 있다.

성북구는 기록적인 폭설로 삼척시의 피해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복구인력과 장비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삼척시에 지난 14일부터 21일까지 8일간 덤프트럭 4대와 눈을 밀어내는 삽날부착차량 4대, 굴삭기 2대, 제설인력 14명 등을 긴급 파견하면서 더욱 각별한 사이가 됐다.
성금 전달

성금 전달


그리고 추가로 성북구의 5개 단체(민평통 성북구협의회, 성북구주민자치위원장협의회, 새마을운동 성북구지회, 바르게살기성북구협의회, 민족통일 성북구협의회)는 21일 삼척시를 직접 방문해 폭설피해 주민을 위한 구호지원금으로 사용해 달라며 500만원을 전달했다.

이날 성금 전달식에 참석한 박노현 성북구 주민자치위원장협의회장은 “예기치 못한 큰 눈으로 많은 피해와 불편을 겪고 있는 자매도시 삼척시민들에게 작으나마 힘이 되었으면 한다” 라고 말했다.

삼척시는 지난 6일부터 도계 등 산간지역에 최고 230cm가 넘는 폭설로 제설인력과 장비, 자재 등 부족으로 마을 곳곳이 고립되고 도로결빙과 추가 강설로 인해 제설작업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김영배 구청장은 “이번 지원이 자매도시인 삼척시 피해 복구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 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