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상인·주민 골목경제 혁신 지원

최종수정 2014.02.16 14:27 기사입력 2014.02.16 14:18

댓글쓰기

-우수·상가·마을 공동체 10개 선정 최대 3000만원까지 지원
[아시아경제 김재연 기자]주민과 상인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머리를 맞댄다.

서울시는 경기침체, SSM 진출로 무너져가는 골목상권을 주민과 상인이 함께 살리는 상가마을 공동체 활성화 사업을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상가마을공동체 활성화사업은 주민·상인·이용객 3명 이상이 공동체를 구성해 골목상가 및 시장활성화를 위한 지역맞춤형 사업을 직접 기획하고, 다양한 커뮤니티 활동을 벌이는 사업이다.

시는 올해 우수·상가·마을 공동체 10개를 선정해 최대 3000만원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을 원하는 주민모임 또는 상가는 오는 21일부터 내달 7일까지 서울시 마을공동체종합지원센터홈페이지(www.seoulmaeul.org)로 접수하면 된다.
접수기업에 대해선 사업대상지 현장실사, 서면심사, 인터뷰심사 등을 거쳐 3월말 최종 선정기업을 발표할 예정이다. '우수' 평가를 받은 공동체에 대해서는 3차년까지 계속해서 지원한다.

한편 시는 상가마을공동체 사업에 관심있는 시민을 대상으로 사업내용 및 제안방법 등을 안내하기 위한 사업설명회를 20일 오전 10시에 서울시 신청사 9층 공용회의실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김재연 기자 ukebid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