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군인공제회, 블라인드 벤처펀드 운용사 선정…600억원 출자

최종수정 2014.02.12 14:30 기사입력 2014.02.12 14: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종탁 기자] 군인공제회는 올해 블라인드 벤처펀드 위탁운용사로 한국투자파트너스 등 6곳을 선정하고 총 600억원 규모를 출자한다고 12일 밝혔다.

군인공제회는 국내 블라인드 벤처펀드 운용사 선정을 위해 지난해 말 제안서를 접수 받았다. 이어 지난달 프리젠테이션(PT)을 비롯한 내부 평가, 현장실사 등을 통해 운용사 6곳을 최종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운용사는 한국투자파트너스, HB인베스트먼트, 파트너스VC, IMM인베스트먼트,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DSC인베스트먼트 등이다. 각 운용사가 100억원 내외 규모로 출자할 예정이라고 군인공제회는 전했다.

군인공제회 관계자는 이번 벤처펀드 운용사 선정 이유와 관련, "최근 정부의 중소기업 육성 정책에 따라 벤처·중소기업 육성이 기대되고 있는 상황에서 수익성 제고와 포트폴리오 분산효과를 위해 전문운용사를 통한 벤처펀드 투자를 결정하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최근 저성장·저금리 상황에서 주식과 채권 수익률 한계를 극복하고 포트폴리오 안전성 및 수익성을 제고하기 위해 블라인드 벤처펀드에 출자하는 것"이라며 "향후에도 시장 상황에 따라 투자 규모는 탄력적으로 운용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오종탁 기자 ta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