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북한인권특사, 이르면 10일 방북할 듯

최종수정 2014.02.07 23:00 기사입력 2014.02.07 23: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로버트 킹 미국 국무부 북한인권특사가 북한에 억류된 한국계 미국인 케네스 배의 석방을 위해 방북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7일 재일본조선인총연합회(조선총련) 기관지 조선신보에 따르면 킹 특사는 이르면 10일 배씨의 석방을 위해 북한을 방문할 계획이다.
배씨는 이날 조선신보와 인터뷰에서 "미국 정부로부터 킹 특사가 내주 월요일, 늦어도 이달 안으로 북한에 들어온다는 소식을 전해들었다"고 밝혔다.

배씨는 평양시 교외의 특별교화소에 수감 중이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