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남은행, AI 피해 개인·기업 금융지원 실시

최종수정 2014.01.24 15:00 기사입력 2014.01.24 15: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장준우 기자] 경남은행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피해를 입은 개인과 기업에 금융지원을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개인에 대해서는 2000만원 이내, 농가를 포함한 기업에는 3억원 이내에서 긴급자금 및 피해복구지원금을 지원한다.
또 경남은행은 실효성 있는 지원을 위해 영업점장 전결로 0.5%포인트 이내 금리감면과 기한연장, 분할상환금 상환유예 등의 혜택도 제공한다.

김갑수 경남은행 여신기획부장은 "무엇보다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피해가 더 이상 확산되지 않기를 바란다"며 "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장준우 기자 sowh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