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골프토픽] 매킬로이 "벌타가 아쉬워~"

최종수정 2014.01.19 11:44 기사입력 2014.01.19 11:36

댓글쓰기

 로리 매킬로이가 HSBC골프챔피언십 셋째날 기자회견 도중 아쉬운 표정을 짓고 있다. 아부다비(아랍에미리트연합)=Getty images/멀티비츠

로리 매킬로이가 HSBC골프챔피언십 셋째날 기자회견 도중 아쉬운 표정을 짓고 있다. 아부다비(아랍에미리트연합)=Getty images/멀티비츠


[아시아경제 손은정 기자]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가 드롭 때문에 2벌타를 받았다는데….

매킬로이는 19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연합(UAE) 아부다비골프장(파72ㆍ7600야드)에서 끝난 유러피언(EPGA)투어 아부다비 HSBC골프챔피언십(총상금 270만달러) 3라운드에서 4언더파 68타로 경기를 마쳤으나 스코어카드를 내기 직전 규칙 위반이 드러나 2벌타를 받았다. 선두 크레이크 리(스코틀랜드ㆍ12언더파 204타)에 1타 뒤진 2위에서 3타 차 공동 4위로 밀려나는 순간이었다.
2번홀(파5)에서 세컨드 샷한 공이 갤러리가 지나갈 수 있도록 표시한 길 위에 떨어졌다. 비정상적인 코스 상태이기 때문에 구제가 가능한 상황이다. 매킬로이는 무벌타 드롭을 했고 다음 샷을 날렸다. 하지만 경기가 종료된 뒤 한 조로 플레이한 리카르도 곤잘레스(아르헨티나)의 캐디가 이의를 제기했다.

샷 당시 왼발이 표시선 위를 밟고 있었다는 이유다. 비정상적인 코스 상태에서 구제를 받을 때는 그 구역을 완전히 벗어나야 하는 25-1항을 어긴 셈이 돼 뒤늦게 2벌타를 받게 됐다. 매킬로이는 "샷에 너무 집중한 나머지 잘못된 부분을 알아차리지 못했다"며 "화가 나지만 연습으로 이 기분을 털어버리고 마지막 라운드에 집중하겠다"고 마음을 추슬렀다.
손은정 기자 ej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