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독도 영유권 주장' 교과서에 담으려는 日에 정부 "즉각 철회해야"

최종수정 2014.01.15 08:00 기사입력 2014.01.14 17:43

댓글쓰기

"제국주의적 야욕 상기시키는 온당치 못한 행동"

[아시아경제 오종탁 기자] 정부는 14일 일본이 독도가 자국 영토라는 주장을 중·고등학교 교과서 제작 지침에 반영하려는 움직임을 즉시 멈춰야 한다고 밝혔다.

조태영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일본의 움직임은 제국주의적인 영토 야욕을 상기시키는 매우 온당치 못한 행동"이라면서 "독도는 우리 고유 영토로, 일본이 독도에 대해 부당한 주장을 계속하면서 한일 우호를 언급하는 것은 모순"이라고 지적했다.

조 대변인은 "일본은 이런 부당한 주장을 즉각 중단·철회해야 한다. 그게 한일 우호의 길"이라며 "일본이 이런 조치를 취할 경우 발생하는 결과에 대한 모든 책임은 일본에 있다"고 강조했다.

이날 앞서 시모무라 하쿠분(下村博文) 일본 문부과학상은 기자회견에서 독도가 자국 고유 영토라는 주장을 중·고등학교 교과서 제작 지침에 반영하겠다는 방침을 공식 확인했다. 그러면서 시모무라 문부과학상은 "아이들이 일본의 영토를 올바르게 이해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국가로서 당연한 것"이라고 말했다.

오종탁 기자 ta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