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기술개발 사업 수행한 中企, 3년새 매출 39% 증가

최종수정 2014.01.14 12:00 기사입력 2014.01.14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중소기업 기술개발 사업이 수행 기업의 매출·수출실적 확대에 도움을 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소기업청(청장 한정화)은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와 함께 2000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2013년도 중소기업 기술통계조사'를 실시한 결과, 기술개발 수행 중소기업의 2012년도 평균 매출액이 2009년도 대비 39.2% 증가한 111억4000만원으로 나타났다고 14일 밝혔다.

기술개발 제품 판매로 인한 매출·수출액이 동시에 증가했으며, 특히 이들이 전체 매출액과 수출액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커졌다. 기술개발 제품 매출액은 2009년 12억4000만원에서 31억원으로, 수출액은 2억5000만원에서 3억7000만원으로 증가했다. 같은 기간 기술개발 제품 매출액이 전체 매출액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5.5%에서 27.8%로, 수출액 비중은 18.9%에서 24.7%로 늘었다.

기술개발비는 점진적으로 늘어나는 추세다. 2012년 기술개발비는 평균 4억3400만원으로 2009년(3억4300만원) 대비 증가했다. 고기술 기업의 기술개발비 투자비율은 전체 매출의 5.0%으로, 저기술 기업(3.1%)에 비하여 크게 나타났다.

기술개발 수행 중소기업의 전문인력은 평균 5.7명이며 부족률은 6.0%로 2009년도 대비 1.6%포인트 개선됐다. 소기업의 경우 7.4%로 중기업 3.4%보다 높아 상대적으로 전문인력 부족현상이 더 크게 나타났다.
기술능력 수준은 세계 최고 대비 평균 77.4% 수준으로 2009년(74.8%)대비 상승했으나 여전히 세계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하는데 미흡한 수준이라는 지적이다. 제조?가공 능력(79.8%)과 생산관리 능력(79.0%), 제품설계 능력(77.5%)은 높은 반면, 제품기획 능력(76.2%)과 디자인 능력(75.3%)은 상대적으로 낮게 나타났다.

지적재산권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은 개선됐다. 중소기업의 지식재산권 보유 비율은 76.7%로 2009년(65.8%)대비 증가했으며 기업당 평균 지식재산권 보유건수도 11.3건으로 2009년(8.7건)대비 증가했다.

중소기업에게 가장 필요한 개발기술의 사업화 지원제도는 '기술평가 기반 사업화 자금지원'이 36.7%, '신기술 제품의 우선구매 지원' 이 16.5%, '생산 양산에 필요한 전문인력 지원'이 13.0% 순으로 조사됐다. 기술개발의 성공요인으로는 'CEO의 의지(28.7%)'라는 답변이 제일 많았고 기술개발 인적자원(17.6%), 기술개발 경험(15.9%)이라는 반응도 나왔다.

최근 2년간(2011년~2012년) 기술유출 피해를 경험한 기업은 7.0%, 대기업으로부터 핵심기술 이전 요구를 받은 기업은 3.4%로 나타났으나 2009년~2010년과 비교하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술보호를 위해 중소기업이 필요로 하는 대책은 '보안 마스터플랜 수립 지원(25.9%)'이라는 대답이 가장 많았고 '산업보안교육 확대(22.4%)', '산업보안시스템 구축 지원(22.3%)' 등이 뒤를 이었다.

중소기업의 자체 기술개발 애로 요인은 '기술개발자금 부족'이 30.4%를 기록했고 '기술개발 인력확보 곤란 및 잦은 이직(25.2%)'도 주요 애로 요인으로 지적됐다. 기술개발 성공 후에도 '사업화 자금 부족(31.7%)', '개발 제품의 높은 가격 수준(15.2%)', '판매시장 부족(12.3%)' 등의 애로사항이 있는 것으로 나타나 정부의 적극적 지원 확대가 요구된다.

중기청은 이번 조사결과를 중소기업의 기술개발 사업화 촉진과 기술경쟁력 확보를 위해 필요한 R&D자금·사업화 지원 확대, 전문인력 확보, 판로지원 등 정책 수립 시 기초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조사주기도 2년에서 매년 실시로 변경해 중소기업의 기술개발 성과 제고를 위해 모니터링을 한층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