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장성군, 올해 ‘1,325’억 국도비 유치 성과

최종수정 2014.01.13 12:52 기사입력 2014.01.13 12:52

댓글쓰기

"공모 선정 및 중앙부처 방문 등 적극적 행보 결실…지역발전 탄력"

[아시아경제 김재철 기자]장성군이 2014년도 예산 확보를 위한 노력들이 결실을 맺었다.

13일 장성군에 따르면 지난해 열악한 지방재정 확충을 위해 부처 방문 등 적극적인 행보를 펼친 결과, 올해 총 1325억의 국도비를 유치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에 올해부터 ▲나노산단진입도로 개설 - 100억(2014년 20억) ▲장산지구 하수관거 정비 ? 42억(2014년 5억) ▲백암지구 농어촌 마을하수도 정비사업 ? 19억(2014년 5억) 등의 대규모 신규사업들이 시작된다.

계속 사업으로는 ▲나노단지 폐수처리 시설 ? 120억(2014년 39억) ▲덕진천 재해위첨지구 정비사업 ? 92억(2014년 29억) ▲북일지구 비점오염저감시설 - 20억(2014년 15억) 등이 추진된다.
이 같은 국도비 유치 성과는 해당 부서에서 국가예산 확보를 위한 국비사업 공모에 체계적인 준비와 전략적인 대응으로 대거 선정됐기 때문이다.

특히, 중앙부처를 수시로 방문하고 지역 현안에 대한 국고지원을 요청하는 등 예산유치 활동이 결실을 맺었다는 분석이다.

군은 타 지자체도 경쟁적으로 국비유치에 나서는 만큼, 앞으로도 국가정책에 부합하고 지역의 여건에 걸맞은 사업의 발굴·선정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자체재원이 열악한 만큼 지역 발전을 위해서는 정부예산 확보가 반드시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국비유치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장성군은 민선 5기 활발한 국도비 유치 결과, 매년 평균 8%대의 신장을 거듭해 지난해부터 예산 3000억원 시대를 맞았다.

김재철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