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서민금융센터' 1년새 1만9천건 상담…전국 30%

최종수정 2018.08.15 22:00 기사입력 2013.07.18 07:53

댓글쓰기

[수원=이영규 기자]지난해 6월 문을 연 경기도서민금융종합지원센터가 도내 저소득ㆍ저신용 도민들의 금융 애로상담 및 민원해소 종합창구로 거듭나고 있다.

18일 경기도에 따르면 서민금융센터는 지난해 6월부터 올해 6월말까지 13개월동안 총 1만8954건을 상담하고 496억700만원을 지원했다. 이는 전국 16개 서민금융센터의 민원처리 건수의 30%를 차지한다. 특히 수원역 서민금융센터는 1만3211건을 처리해 전국 1위를 기록했다.
이와 함께 경기도 대표 복지브랜드인 무한돌봄 상담을 비롯해 무료 법률상담, 소비자피해상담, 건강관리, 주민등록등초본ㆍ인감 등 제증명 발급 기능을 수행하는 365일 언제나민원센터와 함께 한자리에서 서민금융업무가 가능토록 하는 융합시스템을 운영해 전국 서민금융센터의 롤 모델이 되고 있다.

서민금융센터를 방문하면 고금리 대출의 저금리전환대출, 채무감면 조정, 저소득 자영업자 저금리대출, 소액 창업?운영자금 대출, 소상공인보증지원, 신용회복지원, 불법사금융 피해상담 등 금융피해 예방 및 피해구제와 가계부채 경감에 대한 다양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도 관계자는 "앞으로도 금융 애로사항 및 불법 사금융에 대한 상담 및 피해구제, 도민대상의 피해예방을 위한 금융교육 활동 등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도내 저소득 취약주민의 가계부채 부담 경감에 도움을 주겠다"고 말했다.
한편, 새누리당 정책위원회는 19일 민생탐방 일환으로 경기도 서민금융종합지원센터 수원역을 방문해 현장민원을 청취한다.




이영규 기자 fortun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영규 기자 fortune@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