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운용, ETF 활용한 자산관리전략 포럼 개최

최종수정 2012.11.06 10:12 기사입력 2012.11.06 10:1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 한국금융지주 계열사인 한국투자신탁운용(대표 정찬형)은 주요 펀드애널리스트와 상품 담당자, PB, 기관투자자 등을 대상으로 제4회 글로벌AI포럼을 6일 오후4시 여의도 OneIFC빌딩 31층에서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지금까지의 ETF시장이 단일상품 중심이었다면 앞으로는 다양한 종류의 ETF를 조합해 자산배분을 하는 상품들이 부상할 것으로 보고 시장 참여자들과 함께 이에 관한 전략을 논의하기 위한 자리다.

한국운용은 고령화·저금리 시대에 필요한 꾸준한 수익창출과 변동성(위험) 관리는 향후 자산관리의 매우 중요한 화두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특히 저금리 상황은 투자기간이 긴 은퇴 상품에 큰 영향을 미치게 될 것이므로, 비용이 저렴하면서도 자산관리가 용이한 상품이 시장에 필수적이라고 내다봤다.

이날 AI운용본부 서정두 상무는 자산운용 시장의 변화, ETF 시장의 성장, 멀티에셋 투자 필요성과 한국운용의 멀티에셋 자산관리 플랫폼에 관해 설명할 예정이다.

한국투자신탁운용 마케팅본부 김현전 전무는 "지난해 10월 출시한 한국투자글로벌타겟리턴 펀드는 연 9% 수준의 성과를 기록하고 있다"며 "단일 자산만으로는 마켓타이밍이슈를 극복할 수 없어 꾸준한 수익을 내기가 어렵기 때문에 상관관계가 적은 다양한 상품으로 자산배분하는 접근법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서소정 기자 ssj@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