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이패드 미니 부품 가격 188달러

최종수정 2012.11.05 05:18 기사입력 2012.11.05 05:1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백종민 기자] 애플의 신형 태블릿PC '아이패드 미니' 제조에 사용되는 부품 가격이 약 188달러인 것으로 조사됐다.

4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 자매지인 올싱스디에 따르면 IHS아이서플라이는 지난 2일부터 329달러에 판매되는 와이파이 전용 16기가바이트(GB) 아이패드 미니를 분해해 이 같이 분석했다.

이 비용은 각 부품의 가격 즉, 제품 1단위를 생산하기 위해 투입되는 비용(BOM)을 분석한 것을 기초로 해서 작성됐다.

부품별로는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는 LG디스플레이와 대만의 AU옵트로닉스가 제조한 것을 사용했으며 가격은 80달러 수준으로 BOM의 43%를 차지했다.

마이크로프로세서인 A5프로세서는 특허 분쟁 중인 삼성전자 제품이 여전히 사용됐다.
낸드플래시메모리는 하이닉스반도체 제품인 것이었다.

기존에는 디스플레이와 플래시메모리도 삼성 제품을 사용했던 것을 감안하면 현재 부품 공급망이 상당히 다변화됐음을 알 수 있다고 올싱스디는 덧붙였다.

IHS아이서플라이는 여기에 메모리가 32GB나 64GB로 커질 때 비용은 각각 31달러와 62달러로 늘어나는데 그치지만 판매가격은 그이상 높아져 애플이 가져가는 이익이 크게 불어난다고 전했다.

백종민 기자 cinqang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