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승우 눈물, '어린 천재'의 짙은 아쉬움…

최종수정 2012.11.03 13:43 기사입력 2012.11.03 13:43

댓글쓰기

유승우 눈물, '어린 천재'의 짙은 아쉬움…

[아시아경제 이금준 기자] '슈퍼스타K4'의 유승우가 눈물과 함께 도전의 막을 내렸다.

유승우는 2일 서울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케이블채널 엠넷 대국민 오디션 '슈퍼스타K4' 생방송 네 번째 무대에서 제이슨 므라즈의 '버터플라이(Butterfly)'로 나섰으나 눈물을 삼켜야 했다.
유승우는 비교적 심사위원의 무난한 평가를 받았지만 점수 집계 결과 탈락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사전투표에서 늘 상위권을 유지한데다 예선전 당시부터 남녀노소의 사랑을 골고루 받아 온 유승우였기에 탈락은 예상치 못한 결과였다는 반응이다.

유승우 본인 또한 끝내 아쉬움의 눈물을 흘리고 말았다. 유승우는 눈물과 함께 "좋은 기회였고 재미있었다. 많이 아쉬울 것 같다. 감사하다"며 짧은 소감을 남겼다.

한편 유승우가 눈물을 흘린 이날 '슈퍼스타K4'에서는 김정환도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이로써 홍대광, 로이킴, 딕펑스, 정준영이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게 됐다.
이금준 기자 music@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