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국내최대용량 버블샷2 드럼세탁기 출시

최종수정 2012.08.22 11:00 기사입력 2012.08.22 11:00

댓글쓰기

삼성전자가 세탁 19kg, 건조 11kg 용량의 국내 최대 버블샷2 드럼세탁기를 22일 출시했다. 사진은 논현동 삼성솔루션전시장에서 삼성전자 모델이 신제품 버블샷2 드럼세탁기를 선보이는 모습.

삼성전자가 세탁 19kg, 건조 11kg 용량의 국내 최대 버블샷2 드럼세탁기를 22일 출시했다. 사진은 논현동 삼성솔루션전시장에서 삼성전자 모델이 신제품 버블샷2 드럼세탁기를 선보이는 모습.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삼성전자 가 세탁 19kg, 건조 11kg 용량의 국내 최대 버블샷2 드럼세탁기를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삼성전자 버블샷2 드럼세탁기는 세제를 고운 버블로 만들어 옷감에 빠르게 침투시키는 특허 받은 기술인 버블 세탁 방식에, 세탁과 헹굼 시 위에서 아래로 강력하게 쏴 주는 두 개의 워터샷을 더해 세탁력을 높인 제품으로 잘 지워지지 않는 얼룩까지 세탁해준다.

삼성전자 버블샷2 19kg 제품은 세탁기의 용량이 커지면서 발생하는 진동과 소음을 해결하기 위해 이를 줄여 주는 초정밀 진동저감 시스템을 갖췄다.

삼성전자 고유의 기술인 '볼밸런스'는 세탁물이 뭉친 반대쪽으로 '볼'들을 이동시켜 세탁조의 균형을 잡아 주어 세탁물이 한쪽으로 쏠려 발생하는 탈수 에러, 진동, 소음을 줄여 빠르고 조용한 세탁을 가능하게 한다.

진동과 소음의 원인을 정확하게 감지하는 '듀얼 진동감지 센서'는 세탁물의 치우침을 센싱한 후 진동상태를 판단해 모터의 회전속도를 조절해 진동과 소음을 최소화 하는 기술이다.
이 초정밀 진동저감 시스템을 적용하여 무거운 이불도 흔들림 없이 조용하고 강력한 세탁과 건조가 가능하다.

특히 이번 19kg 버블샷2 드럼세탁기는 기존에 세탁과 건조 코스를 따로 설정하는 번거로움 없이, 코스 선택 한 번으로 1kg 미만의 세탁물을 세탁부터 건조까지 1시간 이내에 완료하는 '원스탑 버블' 코스를 업계최초로 채용했다.

이 코스는 교복과 와이셔츠 같은 1kg 미만의 세탁물을 세탁에서 건조까지 1시간 안에 완료하는 코스로 바쁜 아침 시간에 유용하다. '원스탑 버블' 코스는 17·16·15KG 용량대 제품에도 적용되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이 밖에도 삼성전자는 값비싼 스키복과 등산복을 옷감 손상없이 집에서 간편하게 세탁할 수 있는 버블스포츠 코스, 베란다나 옥상에서 힘겹게 털던 이불먼지를 간편하게 해결할 수 있는 이불 털기 코스 같은 사용자 상황에 맞게 쓸 수 있는 다양한 생활 특화형 코스를 선보여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 낸 바 있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엄영훈 전무는 "뛰어난 세탁력과 헹굼력을 기본으로, 실생활에 맞춰 언제든 세탁과 건조가 가능하다는 점이 강점"이라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에게 꼭 필요한 기능을 갖춘 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하겠다"고 말했다.

이 제품의 색상은 이녹스(inox) 실버로, 세탁 상태를 한눈에 쉽게 알아볼 수있도록 LCD 디스플레이를 채용했다. 출고가는 194만원 선이다.


이창환 기자 goldfish@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