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百 문화센터 "요리하는 남자가 대세"

최종수정 2012.08.22 08:17 기사입력 2012.08.22 08:1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백화점 문화센터 요리강좌에 대한 남성고객의 관심이 뜨겁다.

22일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 문화센터 가을학기 접수 현황에 따르면 현재 접수 중인 90여개 요리 강좌 접수 인원 중 남성 수강생이 차지하는 비중이 24%로 나타났다.

전년 가을학기 같은 기간 접수현황과 비교해 약 10% 가량 늘어난 수치다.

이는 최근 들어 자녀들의 주 5일 수업제가 실시되며 가족이 함께 보내는 시간이 늘어나고 맞벌이 가정이 보편화되면서 요리강좌에 관심을 갖는 남성고객이 늘어난 것으로 분석된다.

문화센터 요리강좌중 남성 고객이 선호하는 강좌는 파스타, 피자 등 이태리 요리나 베이킹 강좌로, 요리강좌를 신청한 남성고객 중 60%이상이 이태리 등 양식 요리강좌를 선택했다. 또한 주말 하루 동안 요리강좌가 진행되는 원 데이 쿡을 통해 연인, 또는 와이프와 함께 수강하는 남성고객도 전년보다 21% 늘어났다.
김은경 현대백화점 컨텐츠팀장은 " 간단한 파스타 뿐만 아니라 피크닉 도시락, 자녀를 위한 간식 만들기 등 요리강좌 종류를 전년보다 강화하고 자녀와 함께 하는 쿠킹 클래스 등 가족이 함께할 수 있는 강좌가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고 말했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