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日 근해서 한국 선박 사고…한국인 등 2명 사망

최종수정 2014.03.05 14:13 기사입력 2012.07.02 22:2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나영 기자]일본 근해를 지나던 한국 선박에서 가스 질식 등으로 2명이 목숨을 잃었다.

일본 해상보안청은 2일 오후 3시께 일본 야마구치현 헤이군섬 앞바다를 지나던 부산 하나마린사의 화학제품 운반선에서 김주현씨(56) 등 2명이 가스에 질식했다는 신고를 받고 병원으로 후송했으나 숨졌다고 밝혔다.
숨진 김씨는 이 배의 1등 항해사였으며, 다른 1명의 사망자는 28세의 미얀마인이다. 히로시마 총영사관 관계자는 "김씨 등 2명이 빈 가스탱크를 청소하려다 가스에 질식했다"고 사망원인을 밝혔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