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토부·문화부 '한옥 활성화' MOU 체결

최종수정 2012.07.02 11:00 기사입력 2012.07.02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한옥을 활성화하기 위해 국토해양부와 문화체육관광부 등 두 부처가 힘을 모은다.

국토해양부와 문화체육관광부는 3일 구로구 '글마루 한옥 어린이도서관'에서 '한옥 활성화와 한국적 공간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MOU 체결은 국토경관의 향상과 국가브랜드 제고를 위해 한옥과 한국적 정체성을 담은 공간을 핵심요소로 활용해야 한다는 데 양부처간 공감대가 이뤄져 상호협력을 통한 정책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그간 국토부는 한옥건축 활성화를 위해 건축법 등 법제도 개선을 지속적으로 추진했다. 한옥의 산업화와 저변확대를 위해 지자체 한옥건축지원, 한옥 전문인력 양성, 한옥기술개발 등을 실시했다.

문화부는 주로 고택·종택 스테이 지원을 통한 한옥 체험기회 확대와 한옥체험 프로그램 개발, 한옥 서포터즈 운영 등 한옥의 관광자원화, 국립중앙박물관의 청자정(靑瓷亭)과 같이 한국적 공간 확대를 위한 정책을 시행했다.
이번 MOU 체결로 양 부처는 국장급 협의체 구성, 중장기 전략과 세부 추진과제의 공동 수립, 예산·인력 등을 공동으로 활용한 정책 연계, 관련 정보 및 자료의 공유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세부적으로 ▲한옥 및 한국적 공간 모델 가이드라인 제시 ▲한옥 및 대표적인 한국적 공간 선정 및 시상 ▲한옥 및 한국적 공간 확산을 위한 지자체 및 산업체 지원 사업 ▲한옥 및 한국적 공간의 가치에 대한 인식 제고를 위한 한옥관련 포럼, 전시회, 공모전 및 국·내외 홍보 행사 등 ▲세종시 한문화마을, 신한옥 시범마을 등 신규 한옥마을 조성사업을 우선 추진한다. 협력체 운영으로 추가 협력과제도 발굴키로 했다.

정부 관계자는 "이번 협약체결을 통해 양 부처가 지닌 장점을 융합해 보다 적실성 있고 수준 높은 정책을 수립할 수 있는 기반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업무협약식이 열리는 구로구 글마루 어린이 도서관은 양 부처가 동시에 예산을 지원해 건립된 한옥도서관으로 권도엽 국토부 장관과 최광식 문화부 장관은 업무협약식이 끝난 후 도서관에 어린이 도서 각각 100권씩을 기증할 예정이다.

박미주 기자 beyon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