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피치, 이집트 신용등급 'B+'로 강등

최종수정 2012.06.16 00:29 기사입력 2012.06.16 00:2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윤재 기자] 국제신용평가사 피치가 15일(현지시간) 이집트의 국채 신용등급을 'BB-'에서 'B+'로 강등시켰다.

향후 등급 전망도 '부정적'이라고 발표했다.


이윤재 기자 gal-ru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