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용카드사회공헌委, 보이스피싱 예방 광고 제작

최종수정 2012.04.08 12:00 기사입력 2012.04.08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신용카드사회공헌위원회가 카드론 보이스피싱 금융사고 예방을 위한 공익광고를 제작한다.

위원회는 오는 9일부터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요령 및 환급제도'를 주제로 공익광고를 제작해 공중파 3사를 통해 방송한다는 방침이다.

신용카드사회공헌위원회는 여신금융협회와 롯데, 비씨, 삼성, 신한, 하나SK, 현대, KB국민 등 7개 신용카드사가 지난해 발족했으며, 매년 200억원 규모의 사회공헌기금을 조성해 사회소외계층 지원 등 사회공헌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공익광고는 정교해진 수법의 보이스피싱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노인서민 계층을 대상으로 경각심을 일깨우기 위해 제작된다는 설명이다.

한편, 광고는 보이스피싱 판별요령, 신고방법, 환급안내 및 2시간 지연입금 안내 등 소비자들이 반드시 알아야 할 유의사항을 방송인 허수경씨의 나레이션과 재연영상 및 자막을 통해 전달한다.
김현정 기자 alphag@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