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YG, '제2의 빅뱅-2NE1 키운다'··공개 정규 오디션 개최

최종수정 2010.12.04 13:17 기사입력 2010.12.04 13:17

댓글쓰기

YG, '제2의 빅뱅-2NE1 키운다'··공개 정규 오디션 개최
썝蹂몃낫湲 븘씠肄

[스포츠투데이 최준용 기자]YG엔터테인먼트(이하 YG)가 제2의 빅뱅, 2NE1을 찾아 나선다.

4일 YG 는 "내년 1월 28일까지 온라인 공개 오디션을 실시한다"며 "빅뱅, 2NE1, 세븐, 거미 등 최고의 가수들을 배출해 온 YG엔터테인먼트의 미래를 이끌어 갈 인재들의 많은 지원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미 YG는 지난 6월, 6년 만에 한국을 비롯해 미국과 LA 등지에서 공개 오디션을 개최했다.

당시 오디션에는 미국과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각국에서 신청자가 몰리면서 서버가 다운될 정도로 가수 지망생들에게 뜨거운 관심의 대상이었다.

이번 오디션은 국내에서만 진행되는 것으로 온라인 접수를 통해 1차로 통과한 이들을 대상으로 현장 오디션을 실시, 최종 후보에 오른 이들을 대상으로 양현석 사장이 직접 오디션을 할 예정이다.
YG는 그 동안 공개 오디션을 거의 진행하지 않다시피 했으나 지난 6월 오디션을 시작으로 차츰 공개 오디션 횟수를 늘리고 있다.

이는 어린 시절부터 YG의 체계적인 트레이닝을 받아 성장한 빅뱅의 지드래곤과 태양, 2NE1의 씨엘과 공민지처럼 문화영재를 확보, 앞으로 국내 가요계를 이끌어 갈 재목들을 키워내기 위해서이다.

YG 오디션 관계자는 "소속사 스타일에 맞추지 않고, 짧은 시간에 자신의 개성을 강하게 남길수 있도록 준비하는 것이 좋다"며 "한 가지 재능만으로 자신이 없을 때는 다른 재능도 연습하여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YG는 이번 오디션 종료 후 2011년 초에는 한국 오디션에서 태국,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대만, 홍콩 등 아시아 5개 국가로 이어지는 YG ASIA Audition 진행할 예정으로 인재확보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최준용 기자 yjchoi01@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