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T-에스원, 스마트폰 보안 제휴

최종수정 2010.09.27 18:28 기사입력 2010.09.27 09:5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명진규 기자]SK텔레콤이 보안업체 에스원과 손잡고 스마트 시큐리티 구현에 나섰다.

SK텔레콤(대표 정만원)과 에스원(대표 서준희)은 27일 서울 을지로 SK텔레콤 사옥에서 정보통신기술(ICT)을 통한 스마트 시큐리티 구현을 위해 전략적 사업제휴를 맺기로 하고 이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두 회사는 이번 전략적 제휴를 통해 ▲SK텔레콤의 3세대(3G)망 및 사물통신(M2M) 플랫폼을 활용한 에스원의 무선관제망 고도화 ▲위치정보기반서비스(LBS) 플랫폼을 활용한 위치기반 안전 서비스 개발 ▲통신-보안 컨버전스 신사업 확대 등 다양한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두 회사는 자동 심장 제세동기(AED)에 위치추적 및 무선통신 기능을 추가해 활용도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AED는 심장이 박동을 멈추면 자동으로 심장상태를 분석해 필요시 전기충격을 전달해 생명을 구조하도록 설계된 장비다. 이 장비에 위치추적 및 무선통신 기능을 추가할 경우 응급 대처 능력이 대폭 향상되는 것은 물론 무선으로 실시간 장비 관리가 가능해진다.

이 외에도 영상보안 로봇청소기, 스마트폰, 빌딩관리, 모바일 연동 등 다양한 신사업을 적극 발굴해 상생 파트너십을 지속적으로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SK텔레콤 하성민 MNO CIC 사장은 "이번 제휴로 양사가 보유한 통신과 보안 역량을 결합해 한 단계 발전한 새로운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며 "에스원과 함께 안전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명진규 기자 aeo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