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니온스틸 컬러강판 설비 신규 투자 단행

최종수정 2018.09.09 15:15 기사입력 2010.09.19 15:50

댓글쓰기

NO.6 CCL·7 CCL 설비도입 계약 체결
컬러강판 年産 100만t 체제 구축


[아시아경제 채명석 기자] 유니온스틸이 컬러강판 연산 100만t 체제 구축을 위한 신규 투자를 단행한다.
유니온스틸은 지난 16일 부산공장에서 No.6 및 No.7 CCL(컬러강판 생산라인) 설비도입 계약을 체결했다.

이날 계약식에는 홍순철 유니온스틸 사장과 우진기계, 성창기계 등 설비공업체 임원진들이 참석했다.

이번에 들여오는 No.6 CCL은 고급 프린트 강판, No.7 CCL은 고급 라미나 강판을 생산하게 되며, 연간 생산량은 총 12만t으로, 기존 기흥공장에 비해 생산량은 3만t 많다. 동탄신도시에 편입돼 폐쇄되는 기흥공장은 신규 설비가 완공 될 때까지는 가동될 예정이라 제품의 생산 및 수급에는 전혀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유니온스틸은 이번 설비증설은 유니온스틸이 고부가가치 가전용 컬러강판의 생산능력을 확대해 글로벌 넘버원 컬러강판 업체로 자리매김 하기 위한 1단계 투자설비로서 그 의미가 크다고 설명했다. 특히 100% 국내 업체의 기술력과 유니스틸만이 갖고 있는 있는 가전용 컬러강판 생산의 노하우가 집약된 최신 설비로 구성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홍 사장은 “신규 설비가 증설되면 유니온스틸의 제품은 질적 양적 성장은 물론 새로운 용도의 개발로 세계 최고의 컬러강판 전문업체가 될 것이다”고 전했다.



채명석 기자 oricms@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