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충남도, 관광지 새롭게 단장

최종수정 2010.01.18 23:50 기사입력 2010.01.18 13:07

댓글쓰기

대천해수욕장 등 5곳 리모델링 착수…224억원 투자

[아시아경제 최장준 기자] 충남도가 ‘세계대백제전’ ‘대충청방문의 해’ 등을 맞아 관광지를 새로 단장한다.

충남도는 18일 지역관광지를 자주 찾고 싶은 관광지로 만들기 위해 224억원을 들여 대천해수욕장 등 5곳을 리모델링한다고 밝혔다.
단위사업별론 ▲대천 해수욕장 제 3지구단지 조성공사 40억원 ▲난지도 관광지개발 기반공사 24억원 ▲왜목마을 관광지의 공공편익시설 및 숙박시설 건립 6억원 ▲공주 문화관광지 의 도로 조성 등 74억원 ▲서동요 관광지의 계백장군 무예촌공사 마무리사업 80억원 등 이다.

충남도는 개발사업효과를 높이기 위해 사업계획 초기단계에서부터 전문가들로 이뤄진 ‘관광시책 자문단’ 의견을 거쳐 리모델링사업을 벌인다.

또 관광지개발예산을 앞당겨 집행, 일자리를 새로 만들어내는 등 지역경제효과도 함께 이룰 계획이다.
충남도 관계자는 “올해 펼쳐지는 ‘세계대백제전’과 ‘대충청방문의 해’에 따른 관광단지조성이 마무리 되면 충남관광인프라 구축을 한발 앞당기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또 올 관광객 유치목표인 내국인 5100만명, 외국인 39만명도 원활히 달성될 것”이라고 말했다.

[성공투자 파트너] -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최장준 기자 thisp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