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정세균 "세종시 백지화세력 국조 추진"

최종수정 2010.01.18 11:41 기사입력 2010.01.18 11:4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정세균 민주당 대표는 18일 정부의 세종시 수정 추진과 관련 "국가를 혼란으로 몰고 간 세력에 대해 시시비비를 분명하게 가리겠다. 국정조사라도 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서 "행복도시 백지화를 저지하겠지만 저지로 끝나지 않고 책임추궁을 철저히 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정운찬 총리를 비롯해 (세종시) 소동에 책임있는 자들에게 확실하게 법적, 정치적, 도의적 책임을 물을 것"이라며 "더 이상 국민을 협박하지 말고 본업으로 돌아가라"고 강조했다.

그는 특히 정 총리가 "행정부처 이전시 나라가 거덜난다"고 발언한 것에 대해 "적절치 못한 발언에 대해 국민에게 사과해야 할 것"이라며 "국민에게 희망을 줘야하는 당정청이 연초 벽두부터 대국민 협박한 것을 반성하라"고 촉구했다.


[성공투자 파트너] -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