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U+알뜰모바일, 업계 최초 e심 셀프 개통 서비스 시작

최종수정 2022.09.27 09:42 기사입력 2022.09.27 09:42

챗봇 상담서비스 개시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차민영 기자] 미디어로그가 운영하는 U+알뜰모바일은 알뜰폰사업자 최초로 eSIM(e심) 셀프개통 서비스를 27일부터 제공한다고 밝혔다.


알뜰폰사업자들은 지난 1일부터 e심 서비스가 도입된 후 전산 개발 일정 등으로 전화상담을 통해 가입하는 e심 간편 가입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셀프개통은 안내 절차에 따라 손쉽게 가입할 수 있다. U+알뜰모바일 다이렉트몰에서 ‘e심 가입하기’ 메뉴를 클릭해 단말기고유식별번호(IMEI), e심 식별자(EID)등의 정보 입력과 본인 확인, 요금 납부를 위한 금융 정보, 가입 희망 번호 뒤 4자리를 신청하면 된다.


다이렉트몰에 있는 개통 QR코드를 스캔해 요금 정보가 담긴 프로파일을 다운로드 받으면 개통이 완료된다. 개통이 되면 전화에 사용할 번호와 셀룰러 데이터에 사용할 번호를 선택하면 화면 상단에는 메인으로 하는 셀룰러가 나타난다. 상담사 전화 연결 없이 모든 가입 절차가 완료된다.


미디어로그는 e심 서비스 초기 이용자들의 문의가 잇따를 것을 감안, 고객센터상담사들을 대상으로 사전 교육을 진행하는 등 전문 상담사제를 운영한다. 아울러 상담 시나리오를 분석해 챗봇에 반영, 인공지능(AI) 상담도 가능하도록 했다.

e심 이용 시 또 듀얼심을 이용하기 때문에 하나의 스마트폰으로도 일상용과 업무용 등으로 용도 분리도 가능하고, 요금제 조합(이통3사, 알뜰폰) 이용도 가능해 이용자 선택권이 확대된다. 특히 '자급제폰+알뜰폰 e심'은 저렴한 LTE 요금제와 5G데이터요금제를 조합할 수 있는 장점이 있기 때문이다. 비용 절감효과도 기대된다. USIM(유심) 은 7700원, e심은 2750원에 이용이 가능하다. 9월 기준으로 e심 지원이 가능한 휴대폰은 아이폰 16종, 안드로이드 2종 등 총 18종이다.


조용민 미디어로그 MVNO사업담당은 "e심 셀프개통 서비스로 이용자는 개통 편의성과함께 하나의 단말로 용도를 분리해 이용할 수 있어 이용자 선택권 강화와 단말 비용 절감 등의 효과가 있다"며 "세컨 번호로 저렴한 요금제인 알뜰폰을 고려할 가능성이 높아 알뜰폰 활성화에 대한 기대감이 높다"고 말했다.


한편, e심 서비스 출시 기념 ‘e심 전심 이벤트’를 진행, 최대 20만원 혜택과 함께 이달 말까지 가입고객을 대상으로 무료로 e심 초기 1회 다운로드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 9월 신규 가입자는 소급 혜택 받을 수 있다.


차민영 기자 blooming@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강민경 '하와이에서 공개한 근황'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국내핫이슈

  • [포토] 안유진 '상큼 비주얼' [포토] 한소희 '독보적인 분위기' [포토] 이하이 '또렷한 이목구비'

    #연예가화제

  • [포토] 여자아이들 우기 '도발적 뒤태' [포토] 서현 '막내의 반전 성숙미' [포토] 엄정화 '명불허전 댄싱퀸'

    #스타화보

  • [포토] '발리댁' 가희, 탄탄한 복근 [포토] 강지영 '반전 뒤태' [포토] 지민 '크롭티의 정석'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