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국민카드, 롯데카드·티맵 등과 '異업종 데이터 플랫폼' 협약…동맹 확대

최종수정 2022.06.29 09:21 기사입력 2022.06.29 09:21

"롯데카드 참여로 국내 최대 신용카드 데이터 갖춰"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KB국민카드가 롯데카드·롯데면세점·티맵모빌리티 등 이(異)업종과 손잡고 빅데이터 동맹 확대에 나선다.


KB국민카드는 29일 서울 종로구 본사에서 롯데카드, 롯데면세점, 티맵모빌리티와 '이업종 데이터 융합 플랫폼' 참여 등 데이터 부문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업종 데이터 융합 플랫폼은 지난해 5월 KB국민카드와 롯데백화점, 다나와, 티머니, 토파스여행정보, AB180 등 6개 기업이 제휴해 만든 고객 동의 기반 데이터 융합 플랫폼이다.

이 플랫폼은 현재 KB국민카드의 스타트업 발굴·육성 프로그램인 퓨처나인(FUTRE9) 2기 참여사이자 데이터 인프라 전문기업인 AB180이 운영 중이며, 각 참여 기업들이 보유한 ▲소비 데이터 ▲쇼핑 데이터 ▲검색 데이터 ▲교통 데이터 등 다양한 분야의 빅데이터를 결합해 초개인화 마케팅과 신사업 발굴 등에 활용하고 있다.


일례로 지난해엔 데이터 융합 플랫폼 기반으로 KB국민카드와 다나와가 제휴 마케팅을 진행했다. 특정 관심상품을 구매하려는 회원을 대상으로 다나와 키워드 검색 데이터 기반 실시간 혜택 정보를 제공해 고객이 필요한 맞춤형 혜택을 제공했다.


KB국민카드는 이번 롯데카드, 티맵모빌리티 그리고 롯데면세점의 플랫폼 참여로 방대하고 수준 높은 양질의 모빌리티·유통 관련 빅데이터 확보는 물론 참여 기업간 다양한 데이터 융합과 협력을 통해 데이터 경쟁력 제고와 상호 시너지 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롯데카드, 티맵모빌리티, 롯데면세점의 이업종 데이터 융합 플랫폼 참여로 플랫폼에 대한 대내외 위상이 높아지고 참여 기업들의 협력 관계도 한 층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며, 특히 롯데카드의 참여로 플랫폼이 국내 최대 규모의 신용카드 데이터를 갖추게 되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면서 "앞으로도 플랫폼 참여 제휴사를 확대하고 데이터 기반 신사업 발굴 노력을 통해 고객에게 수준 높은 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하는 민간 부문 대표 데이터 융합 플랫폼으로 성장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지수 '사랑스러운 매력' [포토] 웬디 '상큼한 미모' [포토] 태연 '청량한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서현 '막내의 반전 성숙미' [포토] 엄정화 '명불허전 댄싱퀸' [포토] 이소연 "몸매 비결은 1일 1식"

    #스타화보

  • [포토] '커프 여신'의 여전한 미모 [포토] 미나 '자기관리의 정석' [포토] 야노시호 "45세 넘고 약해져 운동"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