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임실군, SNS서 축구하는 반려견 레오 ‘인기’

최종수정 2021.12.09 15:17 기사입력 2021.12.09 15:17

댓글쓰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임실=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노식 기자] 전북 임실군의 SNS 채널인 임실엔TV에 탁월한 축구 실력을 자랑하는 반려견이 등장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군은 최근 임실엔TV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을 통해 반려견 레오와 함께하는 코로나19 극복 응원 이벤트 영상을 게시했다고 9일 밝혔다.

영상의 주인공인 반려견 레오는 ‘레오넬 메시’라는 별칭까지 얻는 등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레오는 임실군청 농업축산과 직원인 신현확 씨가 키우는 반려견이다.


신 씨는 영상에서 “비가 많이 내리던 장마철이었는데 사람이 들어갈 수 없는 곳에서 레오는 처음 만나게 됐다”며 “처음에는 유기견 센터에 데려다줬는데 너무 맘이 아파서 다시 데려와 키우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원래는 경찰공무원을 준비했고 필기시험까지 합격했는데, 레오를 키우면서 유기견에 대한 관심이 많아져 축산직 공무원을 선택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임실군청을 선택하게 된 것에 대해서는 군이 오수의견관광지로 잘 알려져 있고, 반려동물과 유기견에 대한 남다른 관심을 가진 지자체라고 생각해 선택하게 됐다”며 강조했다.


이 같은 사연과 레오의 축구 실력이 공개된 영상은 임실엔TV와 SNS채널을 통해 높은 조회수를 기록하는 등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현재 영상 조회수는 5만5000회를 넘어섰으며 댓글 수는 575회로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레오 영상에 코로나19 극복 이벤트를 병행, 구독과 댓글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다.


댓글에는 ‘레오야 지난 상처가 아물고, 오레오레 우리 곁에 함께하자’,‘유기견이었던 레오의 표정이 밝아져서 기쁘다’,‘저도 유기견을 도와주고 싶다’는 등 응원 댓글이 줄을 이었다.


군은 반려견 레오 영상이 유기견에 대한 인식과 반려동물을 사랑하는 임실군의 이미지를 널리 알리는 데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내년에도 ‘레오’처럼 임실군의 상징성을 알리는 감동을 주는 콘텐츠를 많이 개발해 임실엔TV 등 SNS 채널에 업로드할 방침이다.


심민 군수는 “유기견에서 반려견이 돼 행복하게 지내는 레오의 모습에서 많은 것을 느꼈다”며 “군의 반려동물 정책을 더욱 다듬고 발전시켜 나갈 수 있도록 차별화된 정책 추진에 더욱 역점을 두겠다”고 말했다.



임실=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노식 기자 sd248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제시 '완벽한 S라인' [포토] 노제 '물오른 미모' [포토] 아이유 '여신 강림'

    #연예가화제

  • [포토] 조이 '청바지 여신' [포토] 허니제이, 깜찍 매력에 '심쿵' [포토] 김재경 '건강미의 정석'

    #스타화보

  • [포토] 이은비 '매력적인 S라인'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포토] 제시 '화려한 비주얼'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