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광화문 떠난 세월호

최종수정 2021.08.06 12:28 기사입력 2021.08.06 12:28

댓글쓰기

세월호 기억공간이 7년 만에 광화문 광장을 떠났다. 6일 출입이 금지된 광장에서 공사 관계자들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어제(5일) 해체 작업이 마무리 됐다. 서울시가 지난달 초 광장 재구조화 공사를 위해 철거를 통보했고 유족들이 반발했지만, 전시물과 기록물 등을 서울시의회 임시공간으로 이전하는 안에 합의가 됐다. 철거한 건물 골조 등은 활용방안을 찾을 때까지 안산에 보관될 예정이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세월호 기억공간이 7년 만에 광화문 광장을 떠났다. 6일 출입이 금지된 광장에서 공사 관계자들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어제(5일) 해체 작업이 마무리 됐다. 서울시가 지난달 초 광장 재구조화 공사를 위해 철거를 통보했고 유족들이 반발했지만, 전시물과 기록물 등을 서울시의회 임시공간으로 이전하는 안에 합의가 됐다. 철거한 건물 골조 등은 활용방안을 찾을 때까지 안산에 보관될 예정이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썝蹂몃낫湲 븘씠肄


세월호 기억공간이 7년 만에 광화문 광장을 떠났다. 6일 광장에 ‘관계자 외 출입을 금합니다’ 안내판이 들어섰다. 인부들은 공사 관련 자재들을 분주히 옮겼다. 어제(5일) 해체 작업이 마무리 됐다. 서울시가 지난달 초 광장 재구조화 공사를 위해 철거를 통보했고 유족들이 반발했지만, 전시물과 기록물 등을 서울시의회 임시공간으로 이전하는 안에 합의가 됐다. 철거한 건물 골조 등은 활용방안을 찾을 때까지 안산에 보관될 예정이다.


세월호 기억공간 해체 작업이 마무리 됐다. 출입금지 안내판이 들어섰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세월호 기억공간 해체 작업이 마무리 됐다. 출입금지 안내판이 들어섰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썝蹂몃낫湲 븘씠肄


시의회 임시공간으로 옮겨진 세월호 기억공간. /문호남 기자 munonam@

시의회 임시공간으로 옮겨진 세월호 기억공간. /문호남 기자 munonam@

썝蹂몃낫湲 븘씠肄


문호남 기자 munon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